• 최종편집 2024-07-15(월)
 

이마트_본문.png

가치소비 트렌드가 확산되며 명절 선물세트도 다양해지고 있다. 기존 인기 세트인 저탄소, 유기농, 무농약 과일 등은 물론 무항생제, 무설탕, 식물성 원료 등으로 고객 선택권이 커졌다.

관련 매출도 꾸준히 성장세다. 대표적으로 이마트 가치소비 PL인 ‘자연주의’ 세트 매출은 매년 10~20% 늘고 있다. 직전 설에도 자연주의 과일세트 매출은 15%, 자연주의 가공세트 매출은 23% 늘었다.

이번 설에도 이마트는 저탄소, 유기농, 무농약 등 자연주의 선물세트를 20여종 선보이고 사전예약 기간 동안 최대 30% 할인한다.

자연주의 과일 선물세트의 경우 만감류, 샤인머스캣 등 다양한 과일로 구성한 혼합세트의 인기를 반영해 직전 설 5개에서 이번 설 8개로 늘렸다. 사과는 품종을 다양화해 선물로써의 가치를 더 높였다.

대표 세트로 ‘저탄소인증 사과/배/한라봉’을 30% 할인한 67,900원에 판매한다. 사과는 빨간 부사와 노란 시나노골드로 구성했다. 또한 피치애플, 시나노, 부사 등 3개 품종의 사과를 넣은 ‘저탄소인증 트리플 사과세트’를 내달 본판매 때 선보일 계획이다.

인기 선물세트 자연주의 만감류 세트는 올해 물량을 10% 늘렸다. 올해는 설이 늦어 사전예약 때부터 만감류 세트를 구매 할 수 있으며, 사전예약 기간 동안 ‘저탄소인증 제주 레드향세트’ 20% 할인한 43,600원에 판매한다.

자연주의 가공세트는 매 명절 신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이번 설 신규 세트로 스페인산 유기농 올리브를 원료로 사용한 ‘자연주의 유기농 엑스트라버진 올리브유 세트(750ml×2입, 34,800원)’를 3+1 프로모션(3개 구매시 1개 추가 증정)으로 선보인다. 올해 유럽 산지들의 기후 변화로 올리브유 가격이 높아졌음에도, 사전물량 계약을 통한 원료 확보로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한우 세트에서는 무항생제 한우 세트를 처음으로 선보이고 사전예약 기간 동안 10% 할인한다. 1등급 무항생제 한우를 부위별로 1인분(180g)씩 진공 소포장해 보관 편의성을 높였으며, 스티로폼 포장재 대신 종이 보냉상자와 물 100% 아이스팩을 사용했다.

무항생제 한우는 항생제, 항균제 등이 첨가되지 않은 사료를 먹이고 성장촉진제도 사용하지 않아 건강하게 자란 한우다. ‘무항생제 한우 세트 1호(1.8kg/할인가 259,200원)’는 등심, 채끝, 안심 등 총 10팩으로, ‘무항생제 한우 세트 2호(1.8kg/할인가 169,200원)’는 등심, 채끝, 국거리, 불고기 등 총 10팩으로 구성했다.

가공 세트에서는 무설탕 혹은 비정제 원당을 사용한 잼 세트를 비롯해 동물복지, 식물성 원료를 사용한 햄/참치 통조림 세트 등이 나왔다.

잼 세트는 사전예약 기간 동안 10% 할인한다. 비정제 원당인 사탕수수 설탕을 사용한 ‘헬리오스잼 4종 세트(딸기잼/무화과잼/복숭아잼/블루베리잼, 각 330g, 할인가 24,282원)’, 첨가물 없이 100% 볶은 땅콩으로만 만든 ‘퀸즈트리 피넛버터 크런치&스무스 세트(500g×3입, 할인가 23,310원)’가 대표적이다.

통조림 세트는 30~40% 할인하거나 1+1 프로모션으로 준비했다. ‘삼립 그릭슈바인 동물복지햄 라이트 세트 3호(200g×9)’는 35% 할인한 32,370원에, ‘풀무원 식물성 지구식단 런천미트 세트(190g×8)’는 30% 할인한 28,7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 박가영 자연주의 바이어는 “가치소비 선물세트는 일반적인 품목들에 비해 성장세가 더 큰 편”이라며, “상품 개발이나 협력사 발굴이 까다롭지만 고객 수요가 늘어나는 만큼 앞으로도 신규 선물세트를 적극 선보일 계획”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마트, ‘低탄소 과일’, ‘無항생제 한우’에 ‘無설탕 잼’까지… 특별한 명절엔 더 특별한 ‘가치소비 선물’이 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