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7(화)
 

1028147215_20231116083036_3767828729.jpg

이라티의 비바리움

 

반려식물 기업 이라티(대표 유민희)는 테라리움, 비바리움, 팔루다리움 전문 플랫폼 ‘Iraty’(이라티, www.iraty.co.kr)를 오픈했다고 20일 밝혔다.

 

Iraty 플랫폼은 테라리움 완성품뿐만 아니라 DIY 키트, 식물 원예도구, 다육 등 반려식물에 관한 모든 카테고리를 취급하며 테라리움, 비바리움, 팔루다리움 전문 교육과정도 개설돼 있다.

유민희 이라티 대표는 “최근 반려식물에 관한 관심도가 급증하면서 그 수요 역시 빠른 속도로 늘고 있다. 반려 동물보다 손이 덜 가면서 공기정화 등의 기능적인 면도 갖추고 있으며, 심신의 안정과 심리치료 및 세계관을 표현해 내가 만든 자연을 가까이 둠으로써 애착과 힐링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급부상 하고 있다. Iraty 플랫폼의 교육과정은 단순히 기술적인 부분만을 가르치지 않고 본인의 생각과 상상을 구체화해 공감하며 자신만의 테라리움을 표현해 힐링할 수 있는 과정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이라티는 온라인 외에도 오프라인 플랜테리어 시공으로도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각 고객의 특성과 니즈를 살린 특별한 디자인 제공으로 세상에 하나뿐인 힐링공간, 나만의 정원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

유민희 대표는 “정기 교육과정 외에도 거동이 힘드신 요양원 등 출장교육 과정도 개설해 많은 분들이 반려식물로 마음의 평온을 찾을 수 있게 도움을 드리고 싶다. 또한 국내 뿐 아니라 해외 작가들과 협업을 진행 중인 만큼 한국적인 작품 디자인을 해외에도 소개시켜 한류의 또 다른 장르를 만들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테라리움과 교육과정 등 상세한 내용은 이라티의 홈페이지와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제는 반려식물이 대세 ... 테라리움 전문 플랫폼 ‘이라티’ 오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